IBM과 maersk가 글로벌 운송용 블록체인 파트너를 찾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어


서로 경쟁하는 기업들이 한 팀으로 함께 일하도록 하는 것듀 어렵지만, 그 경쟁자들 중 한 구성원이 그 팀을 소유할 때는 특히 까다롭다.

거대 해운회사인 머스크와 기술 제공업체인 IBM은 공급망을 위한 DLT(Distributed Ledger Technology) 플랫폼인 TradeLens와 이 문제와 씨름하고 있다.

약 10개월 전, 이 프로젝트는 지구상에서 가장 큰 컨테이너 운송 회사인 Maersk에서 IBM과 합작으로 시작되었다. 그러나 그 당시에 그 네트워크는 오직 하나의 다른 운송 회사들, 즉 아시아에서 8개의 선적선들 중 하나이고 화물 수량에 따라 세계에서 17번째인 Pacific International Lines (PIL)만이 플랫폼에 참가하고 있었다. 그러나 전문가들이 인정하듯이, 그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간단히 말해, IBM과 Maersk의 이러한 공동 협력은 더 많은 운송회사를 필요로 한다. 이 플랫폼은 Maersk의 경쟁사들이 “신뢰할 수 있는 앵커” 역할을 하고 네트워크에서 전체 블록체인 노드를 실행하도록 설계되었다. 게다가, 상품의 큰 운송업자들은 다중 운송업자와 화물 운송업자를 사용하며, 화물 및 화물 운송업자의 재고를 관리하는 것 또한 포함한다. IBM Blockchain의 TradeLens 대표인 Marvin Erdly가 인정한 바와 같이, 다른 대형 운송사들의 참여는 TradeLens에게 절대적으로 필요한 조건이다.

“우리는 다른 운송 회사들을 플랫폼에 불러들일 필요가 있다. 그 네트워크가 없다면, 우리 제품은 없는 것과 마찬가지다. 그것이 현실이다” 라고 언급했다.

문제는 머스크의 경쟁 운송회사들이 평등하지 못한 기반 위에서 플랫폼에 합류하는 것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경쟁사인 CMA CGM(선박과 컨테이너로 3위)과 Hapag-Lloyd(5위)의 사장은 Maersk-IBM 블록체인 솔루션을 사용할 수 없다고 공개적으로 일축했다.

TradeLens는 당초 청구된 합작회사보다 중립적으로 보이기 위해 약정을 “공동협력” 으로 재안함으로써 이 문제를 해결하려고 노력해 왔다. 그러나 실질적으로 Maersk와 IBM은 지적재산권에 대해 완전하고 동등한 권리를 가지고 있다.

Erdly는 산업 자문 위원회가 변화를 일으킬 거버넌스 솔루션 중 하나이며, 플랫폼의 평등을 촉진하기 위한 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경쟁사의 우려를 인정하며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Maersk가 이 일을 주도하고 있다는 사실은 정말 좋은 일이며 걱정스러운 일입니다. 당연히도, 그게 (고려하는데 있어) 하나의 요인이 될 겁니다.

누가 캡틴인가

코펜하겐에 본사를 둔 선박 분석 회사인 SeaIntelligence Consulting의 Lars Jensen CEO에게 IBM과 Maersk의 과제는 일찍이 분명했다.

젠슨은 CoinDesk에게 벤처가 발표된 지 3개월 후인 4월에 있었던 선적 회의에서 Maersk와 IBM의 블록체인 제안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말했다.

젠슨에 따르면, “다른 운송사들은 기본적으로 ‘그런데, 우리가 그렇게 한다면 누가 IP 권리를 소유합니까?” 라는 질문을 제기한다. 그 후 그들은 Maersk와 IBM에 대한 IP 권리가 될 것이라는 대답을 받았다.

확실히, 아직 TradeLens에게는 아직 성공을 이야기 하기엔 이르다. IBM은 2년 전에 월마트와 함께 시작한 블록체인은 인상적이엇다.

그리고 IBM과 Maersk는 TradeLens 플랫폼에 합류하기 위해 운송 공급망의 다른 부분에서 온 수십 명의 참가자들과 계약했다. 여기에는 전 세계 항만 및 세관 당국, 이로운 화물 소유주, 화물 운송 및 물류 회사(몬트리올 항과 캐나다 국경 및 서비스 기관이 가장 최근에 추가되었다)가 포함된다.

“우리는 지금까지 우리 산업 전반에 걸쳐 기업들과 긍정적인 관계를 맺었으며, 우리는 이 건설적인 대화가 100명 이상의 생태계 참가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거나 해결책을 시험하는 결과를 낳았다는 것을 알게 되어 기쁘다,”라고 마어스크의 트레이드렌스 리더인 Michael J. 화이트는 말했다.

젠슨에게 명백한 의문점은 왜 머스크가 거의 20년 전 진정한 중립적 사업으로 시작된 선박 예약용 디지털 플랫폼인 INTTRA를 블록체인으로 변경하는 것을 선택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INTTRA의 사장 겸 COO인 Inna Kuznetsova는 서비스로서의 소프트웨어, 비블록체인 플랫폼에서 거래하는 60개의 통신사를 가지고 있다)는 운송업계의 블록체인 잠재력에 대한 “부패”가 아직 남아있다고 믿고 있는데, 그녀는 이 문제는 IT 자원이 미약하고 있기 때문에 실용적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오늘날의 해운업계는 ‘마지막의 큰 당근’ (처음에 인내하면 마지막에 큰 과실이 있을 것이라고하는 ) 프로젝트에 싫증이 났다.”고 쿠즈네소바가 말했다. “IT 프로젝트를 선택하려면 투자 수익률에 중점을 두어야 하며, 6개월에서 1년 사이에 절감 효과를 가져오는 프로젝트에 높은 선호도를 보이고 있다.”

Maersk의 White는 IBM과의 작업은 “솔루션과 기술 모두에서 INTTRA와 근본적으로 다른 초점과 접근 방식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는 INTTRA와 계속 대화를 하고 있다.”

중립적인 스탠스

TradeLens에 대한 또 다른 도전은 그것이 그 산업에서 유일한 게임이 아니라는 것이다.

엑센츄어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해운회사인 APL(미국 사장 라인, 화물량 12위)과 대형 화물 운송업체인 Kuehne + Nagel, 양조관련 거대기업인 AB InBev와 유럽 세관기구가 참여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만들었다.

Accenture Freight & Logistics Services의 글로벌 리더인 Adriana Diener-Vinott은 PoC가 각 범주에서 한 명의 주주, 즉 운송업자, 운송업자, 관세청에서 시작되었다고 말했다.

“처음부터 모든 사람들은 그들의 경쟁자들이 합류할 것이고 그들은 같은 권리를 가질 것이라는 것을 인정한다. 이것이 산업 플랫폼을 성공으로 만드는 방법이다”라고 그녀는 말했다.

디에너-비노트는 현재 누가 미니 컨소시엄의 IP를 소유하고 있는지 자유롭게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Accenture는 향후 몇 주 안에 추가 운송사를 발표하고 지배 절차에 대한 업데이트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Kuehne+Nagel의 대표는 액센츄어가 만든 요점에 반기를 들었다.

“우리에게 알려진 것 중 한가지 요소는 컨소시엄 플랫폼 소유권이 설립 당사자들에게만 제한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라고 대변인이 말했다. “지배구조 모델은 추가 파트너가 동등한 권리와 의무를 가지고 참여할 수 있도록 보장할 것이다.”

공정하게 말해서, 대형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은 전례가 없는 사업이며, IBM은 이 문제에 대한 다른 접근 방식을 모색하고 있다. blockchain technologies의 제리 Cuomo 부사장은 자신의 경험상, 할 수 있는 두 가지 방법이 있다고 말한다. 그것은 신뢰 앵커 몇 개로 소규모로 시작해서 중앙 집중식으로 시작하거나, 큰 컨소시엄과 논쟁하는 것을 포함하여 더 많은 분권화된 접근을 선택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는 시작하는데 있어서 더 오랜 시간이 소요될 것이다.

Cuomo는 “우리는 한 사람이 옳고 그른지 확신할 수 없다”고 말했다. “소규모의 중앙집중식으로 시작한다면, 도전은 차세대 대형 신뢰 앵커를 영입하는 것이 될 것이다. 반면에, 분산적인 접근법으로, 당신은 다수의 경쟁자들과 그들의 변호사들이 질문을 하도록 할 수 있으며, 이는 시간이 걸릴 것이다. 그리고 이중에 하나를 선택해야 할 것이다.”

그러나 만약 그렇게 된다면, TradeLens는 플랫폼의 성공을 보장하기 위해 IP를 다른 네트워크 구성원들과 동등하게 공유하기를 선택할 것인가?

IBM의 Erdly는 어떤 일이 일어날지 그렇지 않을지에 대해 추측할 입장이 아니라고 말했지만, 그는 동료인 Cuomo의 주장을 되풀이하여 다음과 같이 결론 지었다.

“우리는 일부 산업 컨소시엄 모델을 개발하는데 수 년과 수년을 소비할 수 있었다. 아니면 이 일을 추진해 볼 수도 있을 겁니다.”

이 이야기가 발표된 후, IBM은 Todd Scott으로부터 추가적인 성명을 발표했다. “더 많은 운송사들이 가입의 가치가 있는가? 물론이다” 그는 다음과 같이 덧붙였다. “비즈니스 가치를 극대화하고 회사 데이터를 보호하는 플랫폼, 이러한 거버넌스 모델의 특성은 생태계가 성장함에 따라 TradeLens의 향상된 가치 제안이 성장할 수 있도록 구축되었습니다.”

Related Posts

Step by Step machine laerning - 05

npm 'event-stream' 패키지, 비트코인 지갑을 노리는 악성코드에 감염

Step by Step machine laerning - 03

탈중앙화된 AI: 블록체인의 미래

결제 수단으로서 비트코인 사용이 지속적으로 감소 중

분산원장 기술은 사용하기 어렵다

폴크루그먼: 왜 내가 암호화폐에 비관적인가?

블록체인과 분산원장 기술은 어떻게 다른가?

블록체인이 아일랜드 국경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가?

Step by Step machine laerning - 02